Home News Korean News 탈북단체 “경찰 감시 피해 대북전단 살포”…홍천서 발견돼 / 연합뉴스 (Yonhapnews)

탈북단체 “경찰 감시 피해 대북전단 살포”…홍천서 발견돼 / 연합뉴스 (Yonhapnews)

12



#자유북한운동연합 #박상학 #대북전단

(서울=연합뉴스) 탈북민단체 자유북한운동연합이 22일 밤 경기 파주에서 대북전단을 살포했다고 주장했습니다.
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는 “경찰의 감시를 피해 아주 어두운 곳에서 대북전단을 살포했다”고 밝혔습니다. 박 대표에 따르면 대북전단 50만장과 1달러 지폐 2천장 등이 대형풍선을 통해 살포됐습니다.
강원 홍천경찰서는 23일 오전 10시께 홍천군 서면 마곡리 인근 야산에서 2∼3m 크기의 대북전단 살포용 비닐 풍선이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.
경찰 관계자는 주민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다면서 “지난밤 파주에서 탈북민단체가 띄운 것으로 파악된다”고 말했습니다.
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.

[영상 : 자유북한운동연합·연합뉴스TV]
[편집 : 전현우]

◆ 연합뉴스 유튜브 : https://www.youtube.com/yonhap
◆ 연합뉴스 홈페이지→ http://www.yna.co.kr/
◆ 연합뉴스 페이스북→ https://www.facebook.com/yonhap/
◆ 연합뉴스 인스타 : https://goo.gl/UbqiQb

◆ 연합뉴스 비디오메타 채널https://www.youtube.com/channel/UCTMCrbtHU0M0SR6TuBrL4Pw

source